2021년10월24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문화예술뉴스 > 엔트테인먼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나 혼자 산다’ 김연경, 막내 김희진이 준비한 깜짝 파티에 무덤덤?

등록날짜 [ 2021년09월17일 10시32분 ]

ⓒ MBC ‘나 혼자 산다’

[한국사진방송 김은옥 기자] ‘나 혼자 산다’에서 여자 배구 국대즈의 막내 김희진이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을 위해 깜짝 은퇴 파티를 준비해 기대를 모은다. 정작 ‘희진표 은퇴식’의 주인공 김연경의 반응은 무덤덤의 끝을 달렸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늘(17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배구 황제 김연경과 국대즈의 깜짝 은퇴식 파티 모습이 공개된다.

 

계곡 물놀이를 마치고 돌아온 김연경과 국대즈는 캠핑의 꽃 불멍에 나선다. 네 사람은 김연경표 김치찌개로 든든하게 배를 채운 뒤 타오르는 장작을 보며 힐링의 시간을 보냈다고.

 

그런 가운데, 김희진만이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세 사람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김희진이 여행 전부터 2020 도쿄 올림픽을 끝으로 국가대표 은퇴 소식을 알린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을 위한 ‘깜짝 은퇴 파티’를 준비하고 있었던 것.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희진이 부푼 마음으로 귀여운 고깔모자를 장착, 케이크를 들고 요정처럼(?) 등장한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모은다. 그러나 정작 주인공들인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은 무덤덤한 표정으로 김희진을 바라보며 먹방에 전념하고 있어 웃음을 유발한다.

 

특히 김연경은 “나쁘진 않네”라며 무심한 멘트를 툭 던지고도, 올라가는 입꼬리를 숨기지 못하는 츤데레 리액션을 보였다고.

 

김희진 역시 서운한 기색 하나 없이 “예상했던 반응이에요”라며 찐친 바이브를 드러냈다는 전언이다. 이어 김희진은 언니들에게 “국가대표 은퇴 후 ‘이것’ 만은 절대 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에 당부를 더했다고 해 과연 막내 김희진이 전한 당부의 내용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막내가 준비한 ‘희진표 은퇴식 파티’를 마친 네 사람은 국가대표 선수 생활 동안 서로에게 전하지 못했던 진심을 주고받으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단 한 번도 우는 모습을 보인 적 없던 김연경이 도쿄 올림픽 마지막 경기 후 인터뷰에서 오열했던 당시의 심정을 고백하기도. 김연경은 “하염없이 눈물이 났다. 제가 우는 모습을 보고 기자분들이 같이 오열하시더라”는 비하인드는 물론 눈물 뒤 가려진 속마음까지 들려줄 예정이다.

 

막내 김희진이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을 위해 준비한 ‘깜짝 은퇴식 파티’ 현장은 오늘(17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올려 0 내려 0
김은옥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달리와 감자탕' 우희진-안세하-송지원, 미술관 사람들이 온다! (2021-09-17 10:34:20)
'보이스'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 추석 극장가 다크호스 등극! (2021-09-17 10:3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