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현 제자' 김상욱, '동갑내기' 오호택과 AFC 14서 맞붙는다 - 한국사진방송 대한민국예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9월27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0-09-27 22:35:37
뉴스홈 > 종합뉴스 > 스포츠
>
2020년07월27일 22시58분
쪽지신고하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동현 제자' 김상욱, '동갑내기' 오호택과 AFC 14서 맞붙는다

네이버 밴드 공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한국사진방송=양용은 기자] '데드풀' 김상욱(27, 팀스턴건)는 오는 8 17일 경기도 파주 오피셜짐서 열리는 엔젤스파이팅챔피언십(AFC) 14 6경기서 오호택(27, 몬스터하우스)과 맞붙는다. 이번 경기는 라이트웨이트(계약 체중 70.4kg)급으로 53라운드 방식으로 진행된다.

 

앞서 13회 이상의 넘버링 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한 AFC는 테크노 골리앗’ 최홍만부터 ‘입식 격투기의 상징’ 노재길, ‘코리아 울버린’ 배명호, ‘아이돌 파이터’ 이대원 등 여러 스타 선수를 배출했다. 이번 대회에서도 다양한 매치업으로 한국 격투기 팬들을 찾아간다.

 

이번 AFC 14의 메인 매치는 김재영(38, 노바MMA)'만능 파이터차인호(34, 부산팀매드)의 미들급 잠정 타이틀전이다. '우슈 메달리스트' 유상훈(30, 부산팀매드)'태권 파이터' 하운표(37, 대무팀카이저) 등 유명 선수들도 대거 출격한다.

 

'데드풀' 김상욱은 한국 격투기의 전설 김동현이 직접 키운 선수다. '스턴건의 제자'로 처음 알려진 이후 가진 2경기서 모두 승리하며 유망주로 떠올랐다. 스턴건의 제자답게 강력한 파워와 타격이 장점인 것으로 알려졌다.

 

AFC 데뷔전을 가지게 되는 김상욱의 상대는 '동갑내기' 오호택이다. 그는 한중 대항전으로 진행된 지난 AFC 13서 리우 지에송에게 1라운드 13초 리어 네이키드 초크 KO 승을 거둔 바 있다. 탄탄한 그라운드 기술을 바탕으로 압도적인 경기 운영이 일품이었다.

 

스턴건의 제자와 초크 마스터의 맞대결. 27세 동갑내기 대결에서 누가 웃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양용은 (taeji1368@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스포츠섹션 목록으로
배우 ‘황석정’ “내 몸을 똑바로 볼 수 있게 해준 감사한 대회” 소감 (2020-07-28 01:40:02)
CJ슈퍼레이스 3라운드 한국타이어 우승…12라운드 연속 1위 (2020-07-08 20:12:13)

한국사진방송에 홍보하세요, 배너도 달아드려요.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한국사진방송
방송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1089 등록일: 2010.01.08 사업자등록번호: 209-07-84872
발행:김영모 편집:이성녕 대표/청소년보호책임자:김가중 02)763-3650/010-7688-3650 kimgajoong@naver.com
주소:서울 종로구 명륜동 2가4 아남A 상가동1차103호
Copyright(c) 2020 Ver5.3 All rights reserved.